땀 많이 흘리는 원인 땀흘릴때 ..

 

땀을 많이 흘리는 사람들이 있으며 여러가지 원인으로 인해서 땀흘릴때 이를 적절하게 대처하는 방법도 상당히 중요한 부분입니다.

 

땀은 우리의 몸속의 노폐물을 몸 밖으로 운반 배설하는 역할을 하는 부분이기도 하며 적절한 운동이나 노동을 하고 난 후에 몸이 날아갈듯이 가벼운 느낌이 들게 됩니다.

 

사실 제대로된 땀의 배출은 몸을 상당히 가볍게 해주고 건강에도 매우 좋은 역할을 하지만 억지로 땀을 빼는 경우에는 몸에 이로운 부분까지 배출되면서 좋지 않은 결과를 가져오게 될 수 있습니다.

 

 

 

 

 

땀 많이 흘리는 원인 땀흘릴때

 

높은 온도로 인하여 몸에 열이나고 이로인한 결과로 몸에 땀이 나게 되는 경우가 있으며 이때는 날씨가 더워지고 기온이 상승하게 되면서 자연히 모공이 열리게 됩니다.

 

모공사이로 땀이 흘러나게 되며 낮시간에도 땀을 많이 흘리지만 어떤 경우 잠을 자면서 이불이 젖을 정도로 땀을 많이 흘리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땀을 흘리게 되면서 인체의 체액을 상당히 소모하게 되는 결과가 나타나게 되는데 땀흘릴때 사실 우리의 선조들은 삼계탕에 황기를 많이 넣어서 먹어줌으로써 땀을 적게 흘리도록 막아주는 방법들을 사용했습니다.

 

황기는 땀이 너무 없는 사람에게는 땀을 나게 하며 땀이 많은 사람은 땀을 멈추게 하기도 하는데 노동이나 운동및 기후와 옷등에 상관없이 땀을 흘리게 되는 경우도 많다는 것 입니다.

 

 

 

 

 

 

땀흘릴때

 

땀흘릴때 상황을 살펴보면 특히 기운이 부족한 어린이와 몸이 약해서 땀을 많이 흘리게 되면 황기가 좋은 역할을 하게 될 수 있습니다.

 

땀에는 자기 스스로가 의식하는 땀과 자신도 모르게 이불이 젖을 정도로 땀을 흘리게 되는 땀이 존재하게 됩니다.

 

 

 

 

 

 

실제로 밤낮 구별없이 땀을 많이 흘리게 되는 경우에는 몸속의 진액의 소모가 커지게 되며 몸에서 냄새가 많이 나게 될 수 있으며 대중앞에서 당당히 나서기가 상당히 힘들어지게 될 수 있습니다.

 

특히 젊은층에서 데이트를 하게 될때 특히 많은 땀흘릴때 특히 상대에게 불쾌감을 주거나 몸이 약함을 그대로 드러내게 되는 상황이 연출되므로 평소에 몸관리를 제대로 해줘야 할 것 입니다.

 

 

 

 

 

 

땀 많이 흘리는 원인 땀흘릴때

 

여름철에 땀을 제대로 관리하기 위한 방법으로 예로부터 황기나 인삼을 사용해서 땀을 제대로 관리해온 부분이 우리 조상님들의 지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황기는 땀흘릴때 인체내의 세포의 분화를 촉진시켜 주며 세포수를 현저히 증가시켜 주며 세포의 성장을 왕성하게 하여 세포의 체외 수명을 배 이상 연장시키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여름에 특히 땀을 많이 흘리고 난 후에 갈증이 심하게 나타나게 되며 식품 가운데 시고 떫은 것은 탄닌이나 산이 포함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체내에서 수축작용을 하게 되는데 결국 땀샘의 과다한 분비는 근육과 땀샘의 수축 조절능력을 상실하게 하는 것이므로 수축작용을 상승시켜 주는 약을 사용하여 땀과 갈증을 치료하도록 해야할 것 입니다.

 

 

 


Posted by 의료실비보험비교사이트 의료실비보험 비교사이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죽풍 2015.02.05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료직원이 땀을 많이 흘리는데, 참고가 되겠습니다.
    좋은 정보 잘 알아 갑니다. ^^

  2. 릴리밸리 2015.02.05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땀을 많이 흘리는 원인을 알아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pennpenn 2015.02.05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등산을 다닌 이후부터 땀구멍이 열려
    조금만 걸어도 땀이 나네요~ ㅎ ㅎ
    목요일 오후를 편안하게 보내세요~